본문바로가기

지역문화#

지역문화 속 다양한 태그들을 이용하여 자료들을 검색할 수 있습니다.

태그검색

태그검색

#산성으로 검색한 지역문화자료입니다.

#시루메산성

연관자료

  • 지역문화 이야기 (1건)
자세히보기
  • 지역문화이야기 충청남도 >부여군

    시루를 지킨 증산성

    해발 159.8m의 산정상부를 에워싸서 흰 돌을 사용하여 쌓은 성이 마치 시루를 올려놓고 시루테를 바른 듯 하다고 하여 시루메산성이라고도 부르는 테뫼식 백제 산성이다. 538년(성왕 16) 수도를 사비로 옮기고 나서 수도를 보호하기 위해 쌓은 것으로 추정된다. 둘레는 약 600m이고 높이는 2∼3m 정도로 거의 무너진 상태이지만, 성의 남쪽부분은 비교적 잘 남아 있다. 백제의 사비도성을 수비하기 위한 북쪽의 요충지로 서쪽의 미녀봉산성과 은산면의 당산성과 서로 연결된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대모산성

연관자료

  • 지역문화 이야기 (1건)
자세히보기
  • 과거 물류 거점지, 양주 대모산성

    출처 :

    지역문화이야기 경기도 >양주시

    과거 물류 거점지, 양주 대모산성

    양주 서쪽 5리 떨어진 곳에 있는 대모산성은 임진강과 한강 유역을 연결하는 길목에 자리한 테뫼식 석축산성이다. 해발 212m의 대모산 정상부를 둘러싼 둘레 는 1,400m이다.

    매초성(買肖城)으로 비정(比定) 되기도 하며, 조선시대 각종 사료에서 대모성산(大母城山), 대모산성(大母山城)의 기록이 확인되며 세종 시기 군사훈련지로서의 강무장으로 선정된 바 있다. 동문지 발굴 조사 결과 이 일대는 통일신라 시대 약 9-10세기기 경부터 고려시대 중기까지 사용되다가 조선시대에 폐기되었을 가능성이 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상당산성

연관자료

  • 지역문화 이야기 (1건)
자세히보기
  • 청주의 엣이름을 단 상당산성

    출처 :

    지역문화이야기 충청북도 >청주시

    청주의 엣이름을 단 상당산성

    상당산성은 청주에서 동쪽으로 7.5km에 청주와 청원군의 경계를 이루는 해발 491.2m 상당산 위에 쌓은 포곡식 석성이다. 둘레가 4.2km, 높이 3~4m, 내부면적 220,000평이다. 『삼국사기』에는 통일신라 초기에 김유신의 셋째 아들이 서원술성을 쌓았다는 기록이 있는데 이때 쌓여진 것이 아닌가 추측되기도 한다. 상당이란 이름은 백제 때 청주목을 상당현이라 부르던 것에서 유래한 것이다.서쪽으로 청주·청원 시내가 한 눈에 내려다 보여 서쪽 방어를 위해 쌓여진 곳이었음을 알 수 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사근산성

연관자료

  • 지역문화 이야기 (1건)
자세히보기
  • 백제와 신라의 격전지, 함양 사근산성

    출처 :

    지역문화이야기 경상남도 >함양군

    백제와 신라의 격전지, 함양 사근산성

    해발 443m의 연화산의 지형에 따라 쌓은 ‘ㅏ ’자형의 석축 산성이다. 조선시대 경상도 지방 14개의 역길을 총괄하던 중심역인 사근역이 있던 곳이다. 성을 쌓은 시기는 삼국시대일 것으로 추정하며 둘레 약 1.2km이다. 성벽의 너비는 5m내외이고 남아있는 성벽의 최고 높이는 4.4m 정도이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군사적 기능이 중시된, 공주 공산성 만하루

    출처 :

    지역문화이야기 충청남도 >공주시

    군사적 기능이 중시된, 공주 공산성 만하루

    공주 공산성 만하루(挽河樓)는 조선 후기에 세워진 누각이다. 일반적으로 누각은 문루이자 휴식을 취하는 공간으로 많이 이용되었다. 하지만 만하루는 풍광도 즐기지만 더욱 중요한 것은 공산성 동쪽 누대에 해당하는 군사적 기능이 우선시되었던 누정이다. 금강을 내려다보는 만하루는 바로 뒤에 연지와 함께 홍수로 매몰되어 1984년 복원된 건물이다. 누각이지만 1층 기둥이 짧아 단층 건물같이 보인다. 바로 곁의 새로 복원된 연지와 잘 어울리는 모습이다. 임진왜란 때 승병을 일으킨 영은사가 뒤에 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적성산성

연관자료

  • 지역문화 이야기 (1건)
자세히보기
  • 신라의 성 쌓기 기술이 잘 깃든 단양의 적성산성

    출처 :

    지역문화이야기 충청북도 >단양군

    신라의 성 쌓기 기술이 잘 깃든 단양의 적성산성

    단양 해발 323.7m의 성재산에 돌로 쌓아 만든 산성이다. 신라 진흥왕 때 축성되었으며 둘레가 922m이다. 산성의 평면 형태는 북동에서 남서로 길게 뻗은 산등을 따라 쌓여진 반원형이다. 신라가 고구려의 적성현을 공략하여 차지한 지방을 다스리며 쌓은 성이라 하겠다. 신라의 성 쌓기 기술을 연구하는데 중요한 자료로 평가된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북한산성

연관자료

  • 지역문화 이야기 (2건)
자세히보기
  • 삼국시대부터 조선시대까지 격전지였던 북한산성

    출처 :

    지역문화이야기 경기도 >고양시

    삼국시대부터 조선시대까지 격전지였던 북한산성

    북한산성은 고구려, 백제, 신라가 서로 차지하기 위해 쟁탈전을 벌였던 곳이며, 조선시대에는 도성을 지키는 중요한 곳이었다. 여러 봉우리를 연결한 포곡식 석축 산성으로 전체 둘레는 12.7km, 체성벽의 길이는 8.4km이다.백제 132년(개루왕 5) 북한산에 성을 쌓아 고구려의 남진세력을 막는 역할을 하였으며 1711년(숙종 37) 왕명으로 토성을 석성으로 고쳐지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조선왕조의 권력을 보여준 조선성곽

    출처 :

    지역문화이야기 경기도 >광주시

    조선왕조의 권력을 보여준 조선성곽

    조선왕조는 중앙집권적 통치체제를 강화하기 위한 일련의 조치를 취하면서 한양으로 도읍을 옮기는 문제가 최종적으로 결정되고 그해 10월에는 국왕과 정부관리들이 한양으로 옮겨갔다. 한양성의 전체 길이는 약 18km로서 외겹성의 평산성으로 되어있다.

    남동쪽과 북쪽에는 각각 남한산성과 북한산성이 구축되었다. 특히 수원화성에는 총포에 대비하여 숙종대부터 나타나기 시작한 큰 성돌로 쌓았고 새로운 문물을 받아들여야 한다는 학자들의 견해를 반영하여 벽돌이 본격적으로 사용된 점이 특징이다.

    조선전기에는 산성 축성이 크게 유행하였다. 태종 10년경을 전후로 북방의 여러 거점 성곽과 경상도․전라도에 대규모 산성을 축조하였다. 그리하여 조선초기에는 약 111개의 산성이 있었다. 그러나 세종대 이후 산성은 점차 퇴조하였다가 임진왜란 때 많은 산성이 축조되었다

    읍성의 축조는 조선시대의 대표적인 특징 중의 하나이다. 왜적의 침략에 대비하기 위해 바닷가에 읍성 축조가 계속되었으며 특히 주민들이 모여사는 읍성이 190여 개나 되었는데 약 절반에 해당하는 읍들에 새로 성을 쌓았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방어산성

연관자료

  • 지역문화 이야기 (2건)
자세히보기
  • 지역문화이야기 전라북도 >무주군

    장군들이 인정한 무주 적상산성

    절벽으로 이루어진 산 위의 분지를 에워싼 대표적인 방어산성이다. 전체 길이 8,134m로 분지 주변의 능선을 감싸고 있는 포곡식 석성이다. 무주읍에서 남쪽으로 국도를 따라 약 10km쯤 거리에 이르면 적상면면사무소가 있고 그 동편의 험준한 해발 1,034m의 적상산에 있다. 해발 1,025m의 향로봉과 해발 1,034m의 기봉이 마주보며 주봉을 이루고 동쪽에는 분지가 발달하였다. 조선시대까지는 천험요새로서 산성을 축조하고 국가의 귀중한 사료들을 보장하는 최적지로서 산성과 수호군 승병들이 이곳을 지켜왔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경기도 >파주시

    고구려의 방어 산성인 덕진산성

    해발 85m인 야트막한 산 정상부에 축조되었으나 주변에 높은 산이 없어 넓은 지역이 잘 조망된다. 동쪽으로는 초평도와 임진나루 일대, 남쪽으로는 수내나루와 문산읍 장산리 일대의 조망이 매우 용이하여 북진을 막고 남진에 필요한 교도부로서의 역할을 수행하기에 매우 좋은 고구려 방어 산성이다. 둘레는 481m이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